오토메이션애니웨어, 2억9천만 달러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오토메이션애니웨어, 2억9천만 달러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 박시현 기자
  • 승인 2019.11.25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일즈포스와의 협력 강화로 세일즈포스 사용자에 지능형 자동화 플랫폼 제공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오토메이션애니웨어가 2억9천만 달러(한화 약 3,48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하면서 약 68억 달러(한화 약 8조 1,600억원)의 기업 가치 평가를 받았다.

이번 투자는 세일즈포스벤처스(Salesforce Ventures)가 주관했으며, 소프트뱅크인베스트먼트어드바이저(Softbank Investment Advisers), 골드만삭스(Goldman Sachs) 등의 기존 투자사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바탕으로 기업의 포괄적인 비즈니스 프로세스 자동화 지원을 가속화하고, AI 기반 지능형 자동화 플랫폼으로 업무 최전선의 프론트오피스와 일선 업무를 지원하는 백오피스 사이의 자동화 간극을 줄이는데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또한 유인 자동화(attended automation)를 통해 사람과 봇의 협업 개선에 보다 집중해 사용자 경험을 개선하고 업무 생산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지난해 11월 소프트뱅크인베스트먼트어드바이저, 제너럴아틀란틱(General Atlantic), 골드만삭스, 뉴엔터프라이즈어소시에이츠(New Enterprise Associates), 월드이노베이션랩(World Innovation Lab) 및 워크데이벤처스(Workday Ventures)로부터 총 5억5천만 달러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이번 투자 유치로 고객관계관리(CRM) 기업 세일즈포스와의 협력을 강화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 ‘세일즈포스 앱익스체인지(Salesforce AppExchange)’에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세일즈포스 커넥터(Automation Anywhere Salesforce Connector)’를 출시했다.

전 세계 세일즈포스 사용자들은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세일즈포스 커넥터를 통해 오토메이션애니웨어의 지능형 자동화 플랫폼인 엔터프라이즈 A2019를 이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세일즈포스를 사용하는 고객 서비스 담당자가 상담 전화를 하는 동안 유인 자동화 RPA 봇의 도움을 받을 수 있어 기업은 이를 통해 업무 생산성과 고객 경험을 모두 향상시킬 수 있다.

미히르 슈클라(Mihir Shukla) 오토메이션애니웨어 CEO 및 공동창업자는 “AI 기반 소프트웨어 봇의 등장으로 사람, 프로세스 및 기술 간 소통하는 방식이 달라지고 그에 따른 업무 방식이 그 어느 때보다 혁신적으로 변화하고 있다”며 “이번 투자 유치는 RPA의 가능성을 다시 확인한 결과이며, 앞으로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기업이 엔드투엔드 비즈니스 프로세스 자동화를 통해 비즈니스 민첩성과 효율성을 개선하고 프론트오피스와 백오피스 사이의 격차를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코리아 이영수 지사장은 “이달 초,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클라우드 기반 RPA 비즈니스 협력 강화에 이어 세일즈포스와 애플리케이션 통합 및 협력에 대한 의미있는 발표를 하게 됐다”며 “클라우드로의 전환 및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를 도입하고 있는 국내 고객들의 디지털 트랜트포메이션을 RPA를 통해 가속화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