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AI로 올해 연말 쇼핑 시즌 매출 전망… "4% 증가"
IBM, AI로 올해 연말 쇼핑 시즌 매출 전망… "4% 증가"
  • 박시현 기자
  • 승인 2019.11.29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데이터와 25개 이상 소매 업종 분석, 전미소매협회 예측과 동일
IBM이 AI를 활용해 추수감사절, 블랙프라이데이, 사이버먼데이, 크리스마스로 이어지는 올해 미국의 쇼핑 시즌 매출 전망을 발표했다.
IBM이 AI를 활용해 추수감사절, 블랙프라이데이, 사이버먼데이, 크리스마스로 이어지는 올해 미국의 쇼핑 시즌 매출 전망을 발표했다.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IBM이 AI를 활용해 추수감사절, 블랙프라이데이, 사이버먼데이, 크리스마스로 이어지는 올해 미국의 쇼핑 시즌 매출이 전년보다 4%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전미소매협회(National Retail Federation)가 지난 10월 미국 소비자 7,782명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예측한 4% 증가와 동일해 눈길을 끈다.

IBM의 이 전망 보고서는 인구 데이터와 25개 이상의 소매 업종에서 다양한 요인을 AI가 분석해 낸 결과이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12월 소매상들의 매출은 크리스마스 시즌이 시작되는 초기에 급격하게 증가하던 그동안의 추세에서 벗어나 시즌 마지막인 연말에 급증할 것으로 보인다.

장난감 매출은 지난해보다 15.17% 증가해 상품들 중 가장 큰 상승폭을 보일 것으로 예측됐다. 전체 온라인 판매는 11.36% 늘어나고, 외식업은 8.46%, 스포츠 및 여가 5.55%, 생활용품은 3.87% 증가치를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반면, 아동 의류 부문의 매출은 전년보다 14.94% 감소하고, 가전기기(2.24%)와 의류(1.24%)도 줄어들 것으로 예상됐다.

IBM은 이번 전망 보고서 외에 쇼핑 시즌을 맞아 마케터, 소매상, 공급망 관리자 등을 대사으로 다양한 AI 기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세계적 호텔 체인인 ‘베스트 웨스턴’은 연말 휴가 기간을 맞아 AI를 활용한 디지털 광고를 선보였다.

베스트 웨스턴은 고객, 서비스, 여행지 등을 학습한 IBM의 인공지능 왓슨을 활용해 고객과 1대1 대화를 하는 인터랙티브 광고를 제작, 고객 개개인에게 적합한 여행상품이나 여행 팁 등을 추천했다. 그 결과 디지털 광고를 통해 고객과 대화하는 시간이 기존 보다 2.2배 이상 증가했으며, 신규 고객 수도 48.6% 늘어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