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D 시큐어 디스클로저, ‘타이푼콘 2020’ 서울서 개최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 ‘타이푼콘 2020’ 서울서 개최
  • 박시현 기자
  • 승인 2019.12.10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펜시브 보안에 대한 이해 증진, 트레이닝 세션과 워크샵 등 진행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비욘드 시큐리티는 글로벌 보안 연구 기업인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SSD Secure Disclosure)가 글로벌 오펜시브(Offensive) 보안 컨퍼런스인 ‘타이푼콘(Typhooncon) 2020’을 2020년 6월 서울에서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이하 SSD)는 비욘드 시큐리티와 협력해 네트워크, 소프트웨어, 웹 애플리케이션의 보안 취약점을 테스트하고 방어하는 솔루션을 개발하는 글로벌 보안 기업이다.

SSD는 대한민국이 뛰어난 해킹 인재를 많이 보유하고 있으면서도, 관련 기술이 오펜시브 보안 연구에 사용되지는 않고 있다는 점을 주시하고, 글로벌 오펜시브 컨퍼런스를 서울에서 개최함으로써 오펜시브 보안에 대한 이해와 지속적인 관심을 이끄는데 노력할 계획이다.

이번 컨퍼런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사이버 보안 전문가가 연사로 초빙됐으며 트레이닝 세션과 워크샵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SSD의 소프트웨어 및 디바이스 대상 해킹 경연 대회인 ‘TyphoonPwn’도 진행되어, 승리하는 보안 전문가에게는 상금도 수여된다.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의 CTO 겸 공동 창업자인 노암 라타우스(Noam Rathaus)은 “이번 컨퍼런스는 취약점 발견, 고급 익스플로잇 기술 및 리버스 엔지니어링과 같은 고도의 기술적인 오펜시브 보안 주제에 중점을 두고 있다. 전세계 사이버 보안 분야 참가자들이 지식을 공유하고 최신 기술에 대해 인사이트를 제공해 줄 수 있는 의미있는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타이푼콘 2020’은 2020년 6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에서 진행된다. 전체 5일 행사 중 2일간의 ‘컨퍼런스’ 세션에 등록하는 얼리버드 참가자(Early Bird) 선착순 20명에게는 1,000달러에서 80% 할인된 200달러에 등록이 가능하도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5일중 나머지 3일간의 실제 보안 ‘트레이닝(3 Day Training)’ 세션 등록 비용은 3,000달러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