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 AI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 MOU 체결
KT-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 AI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 MOU 체결
  • 김재원 기자
  • 승인 2020.10.15 2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병원 헬스케어 단말 공동 개발 및 기가지니 인사이드 적용 예정
KT가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와 ‘인공지능 기반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AI/빅데이터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왼쪽)와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 김윤태 대표
KT가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와 ‘인공지능 기반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AI/빅데이터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왼쪽)와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 김윤태 대표

[디지털경제뉴스 김재원 기자] KT가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와 ‘인공지능(AI) 기반 스마트병원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는 환자와 의료진의 편의 향상을 위한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 개발∙제조 전문기업이다. R&D 기술인재 확보, 20년간의 경험과 노하우, 7개의 관련 특허를 기반으로 병상 미디어테이블 시스템을 개발했다. 국내뿐 아니라 미국, 독일 등 해외시장에 적극 수출을 확대하며 스마트병원 사업을 선도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스마트병원 헬스케어 단말 공동 개발 및 상품화 ▲KT AI 플랫폼 ‘기가지니 인사이드’ 적용 및 IoT 플랫폼 연동 개발 ▲스마트병원 사업에 대한 마케팅 및 영업 기회 발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KT와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는 이를 통해 병상에 비치되는 미디어테이블에 기가지니 인사이드를 적용해 터치뿐 아니라 음성으로 기기제어와 AI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AI 스마트병원을 구축할 예정이다.

KT는 260만 가입자를 보유한 AI 서비스 ‘기가지니’를 기반으로 AI 호텔, AI 로봇 등 다양한 영역에 B2B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KT는 AI 역량 기반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한다.

아이티아이테크놀로지 김윤태 대표는 “KT와 협력해 기가지니 플랫폼을 활용한 헬스케어 시스템을 공동 개발해 환자의 편의뿐만 아니라 의료진의 피로와 감염위험을 줄여주는 효율적인 의료ᆞ방역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T AI/빅데이터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는 “KT는 환자가 병원에 입원해서 퇴원할 때까지 AI 기술로 더욱 향상된 병상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