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멀티뷰 서비스 대폭 업그레이드
SK텔레콤, 멀티뷰 서비스 대폭 업그레이드
  • 김재원 기자
  • 승인 2020.11.22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X 멀티뷰 2.0’ 출시…‘멀티뷰’, ‘보기’ 넘어 ‘듣기’까지 가능

[디지털경제뉴스 김재원 기자] SK텔레콤은 모바일 OTT 서비스 웨이브(wavve)의 멀티뷰 서비스에 개별 연주 감상 등 신규 기능들을 대폭 추가한 ‘5GX 멀티뷰 2.0’을 23일 선보인다.

‘5GX 멀티뷰 2.0’의 가장 큰 변화는 공연 영상 중 특정 연주자의 연주만 들을 수 있는 '멀티오디오(Multi-Audio)' 기능이 추가된 것이다.

예를 들어, 기존에는 5인조 밴드의 음악방송 공연 시청 시 전체화면이나 각 연주자의 모습을 각각 볼 수 있었다면, 이제는 본인이 좋아하는 연주자의 연주만 따로 골라 들을 수 있다.

또한, 멀티뷰 화면들 중 원하는 화면을 선택해 이를 모아서 보는 화면 자유 구성 기능도 새롭게 추가됐다. 화면 선택은 최대 12개까지 가능하며, 시청자는 원하는 앵글이나 연주자의 화면을 취향대로 선택해 감상할 수 있다.

이와 함께 ‘5GX 멀티뷰 2.0’에선 연주자의 세세한 연주 기법을 감상할 수 있는 화면 확대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들은 보고 싶은 곳을 최대 4배까지 보고 싶은 곳을 자유롭게 확대할 수 있다.

SKT는 이번 ‘5GX 멀티뷰 2.0’ 서비스를 통해 시청자들이 공연 관람 시 좋아하는 아티스트의 모습을 확대해 보거나, 특정 악기의 소리를 따로 들을 수 있어 감상 편의가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멀티뷰 서비스는 SKT만의 독자 기술인 '에스타일(S-Tile)'을 적용, 영상 또는 음악을 멀티뷰 이용 시 지연 없이 이용할 수 있다.

에스타일은 10여 개 영상을 0.01초의 오차 없이 분리·조합해 정확한 타이밍에 전송하는 기술이다.

‘5GX 멀티뷰 2.0’은 기존 안드로이드 OS 뿐만 아니라, 아이폰 iOS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멀티뷰 서비스는 현재 무료로 제공되며, 멀티오디오와 분할 화면 선택 기능은 KBS 1채널 ‘올댓뮤직’ 350여 곡에서, 화면 확대 기능은 KBS 2채널 ‘뮤직뱅크’ 230여 곡 등 총 580여 곡에서 이용할 수 있다.

한편, SK텔레콤은 클래식 공연 애호가들을 위해 12월 중 클래식 공연 콘텐츠에도 멀티뷰 기능을 적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