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넷시스템, ‘KHC 2020’에서 ‘스마트 감염관리 시스템’ 소개
에스넷시스템, ‘KHC 2020’에서 ‘스마트 감염관리 시스템’ 소개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0.11.27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아산병원 및 현대로보틱스 공동 구축, 출입관리 인프라와 AI 영상분석 및 위치측위 기술 통합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에스넷시스템이 11월 26일부터 27일까지 2일간 진행된 ‘KHC 2020(Korea Healthcare Congress 2020)’에서 ’정밀한 역학조사를 위한 스마트 감염관리 시스템‘을 주제로 발표했다.

올해로 11번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라는 주제로 비대면으로 개최됐다.

에스넷시스템은 총 18개 세션 중 첫번째인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스마트 감염관리’ 세션에서 발표를 맡았다. 에스넷시스템이 서울아산병원, 현대로보틱스와 공동 구축한 ‘스마트 감염관리 시스템’은 출입관리 인프라와 AI 영상분석 및 위치측위 기술을 통합해 불특정 다수 등 미등록 인원에 대해서도 실시간 위치확인으로 보다 정밀한 역학조사가 가능하다.

또한 마스크 착용 유무나 출입자의 열체크 결과 등의 정보를 연동해 의심 증상자의 위치 파악도 실시간으로 가능하다. 여기에다 병원 내 출입 인원 관련 정보를 통합해 의심환자를 조기에 차단하고 실시간 정보 수집으로 유연한 대응체계를 마련할 수 있다.

박동찬 에스넷시스템 영업대표는 “서울아산병원과 현대로보틱스와 함께 다양한 환경에서 충분한 테스트 및 피드백을 거친 덕분에 최상의 시스템 구현이 가능했다”라며, “앞으로도 양 기관과 함께 스마트병원 생태계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병원협회가 매년 개최하는 KHC 2020는 국내외 보건의료관계자 및 병원경영관리자가 참석해 세계 의료 트렌드와 국내 병원계의 주요 이슈를 논의하는 국제학술대회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코로나19 대응과 국가방역체계 강화’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맡은 정은경 청장을 비롯해 우리나라 각 분야의 최고 수준의 전문가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의료시스템 및 의료관련 사회시스템의 변화를 예측하고 이에 대한 대책과 전략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