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웅정보통신, ‘2020 데이터 진흥주간’에서 과기정통부 장관상 수상
기웅정보통신, ‘2020 데이터 진흥주간’에서 과기정통부 장관상 수상
  • 이동진 기자
  • 승인 2020.12.31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데이터허브의 ‘아파트 생활정보 API’ 데이터 품질의 우수성 공인
디지털 뉴딜의 핵심 사업 ‘데이터 댐’ 사업 성과 보고회가 온라인을 통해 개최됐다.
디지털 뉴딜의 핵심 사업 ‘데이터 댐’ 사업 성과 보고회가 온라인을 통해 개최됐다.

[디지털경제뉴스 이동진 기자] 기웅정보통신이 ‘2020 데이터 진흥주간’에서 최우수상에 해당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2020 데이터 진흥주간은 데이터 댐에 대한 국민 인식 확산과 성과 공유를 위해 마련된 행사다.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등 데이터 관련 기관이 공동 주관한다.

기웅정보통신은 과기정통부, NIA의 디지털 뉴딜, 데이터 댐 핵심 사업인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에서 마이데이터허브를 통해 ‘아파트 생활정보 API’를 제공하고 있다.

기웅정보통신은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운영사인 BC카드와 연계한 아파트 빅데이터 센터 구축 사업자로서 아파트 생활정보 API를 활용한 디지털 뉴딜 성공 사례를 발표하고, 장관상 수상 영예까지 안았다.

기웅정보통신의 아파트 생활정보 API는 전국 2만여 단지, 1,000만 세대에서 10년 이상 누적된 빅데이터와 기웅정보통신의 데이터 수집 기술을 활용해 수집한 외부 데이터를 결합·정제·가공해 제공하는 서비스다. 시세 및 실거래가, 관리비(전기·수도 등), 부대 시설, 거주 기간, 이사 예정일, 세대 특성 등 총 19종류 데이터가 금융 플랫폼을 통해 제공된다.

이렇게 제공된 데이터는 은행, 대학교, 일반 기업 등 15개 기관 및 기업이 신규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활용하고 있다. 최근에는 마이데이터 예비 신청 사업자를 포함해 신용평가사, 신용 대출을 제공하는 금융 기관, 핀테크 업체 등에서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편 기웅정보통신은 ‘국내 1등 DSP(Data Service Provider)’를 목표로 마이데이터허브를 통해 아파트 생활정보 API를 포함한 여러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70여개 금융기관, 8,500여개 기업 고객에 대출 심사 자동화, 계좌·카드 통합 조회, 인슈어테크, 헬스케어, 전자증빙 자동화 등의 다양한 데이터 기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