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레노버, 신형 태블릿 ‘탭 P11 프로’ 출시
한국레노버, 신형 태블릿 ‘탭 P11 프로’ 출시
  • 최종엽 기자
  • 승인 2021.01.1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격 학습과 재택 근무에 특화, 프리시전 펜, 키보드 팩 등 다양한 액세서리도 선보여
레노버의 프리미엄 태블릿 ‘탭 P11 프로’
레노버의 프리미엄 태블릿 ‘탭 P11 프로’

[디지털경제뉴스 최종엽 기자] 한국레노버가 원격 학습과 재택 근무에 특화된 신형 태블릿 ‘탭 P11 프로(Tab P11 Pro)’를 출시했다.

알루미늄 합금 소재로 제작된 탭 P11 프로는 5.8mm 두께와 498g 무게로 설계된 레노버의 대표적인 씬앤라이트(Thin&Light) 프리미엄 태블릿이다. 퀄컴 스냅드래곤 730G를 탑재해 뛰어난 작업 속도를 보인다.

넷플릭스 HD 인증을 획득한 OLED 디스플레이는 정밀한 색감을 구현하는 돌비 비전과 NTSC(National Television System Committee) 108%, 명암을 또렷하게 표현하는 HDR(High Dynamic Range) 10을 적용해 영상 제작 및 감상 시 몰입도를 한층 높였다.

최대 500니트 밝기를 제공해 외부에서도 생생한 화면을 즐길 수 있다. 또 독일 기술 평가기관 TUV 라인란드(TÜV Rheinland)의 아이 컴포트(Eye Comfort) 인증을 받아 청색광으로 인한 눈 피로도를 최소화, 각종 사무 업무는 물론 아이들의 영상 시청에도 문제없다.

입체감 넘치는 사운드 경험을 위해 레노버 탭 P11 프로는 고품질의 JBL 스피커 4개를 탑재했다. 서라운드 사운드 기술인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하며, 스마트 스테레오 기술은 태블릿의 가로·세로 모드에 따라 적합한 사운드를 선사한다.

탭 P11 프로는 제로 터치 로그인 기능을 지원, 전원 버튼을 누르는 것과 동시에 지문 인식 기반 로그인이 가능하다. 보안에 대한 걱정 없이 외부에서 강의를 듣거나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화상 통화, 원격 회의 시 배경을 흐리게 처리하는 스마트 프라이버시 기술을 적용했다.

탭 P11 프로의 활용도를 높일 수 있는 액세서리인 레노버 프리시전 펜 2(Precision Pen 2)는 4,096 단계의 압력과 기울기를 감지, 다양한 디자인 및 편집 작업 수행에 적합하다. 펜에 내장된 버튼으로 노트 앱 실행, 복사·붙여넣기, 지우개 기능 등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프리시전 펜 2는 60mAh 배터리 용량을 탑재해 최대 200시간 사용 가능하다.

함께 구매 가능한 슬림한 두께의 전용 키보드 팩(Keyboard Pack)은 트랙패드가 내장되어 마우스를 별도로 구비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문서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키보드 부착 시 태블릿과 키보드 각도를 최대 165도까지 자유자재로 고정할 수 있는 '프리 스탑 힌지' 기능을 적용했으며, PC 업무 수행에 용이한 UI로 자동 전환된다. 다중 창, 창 크기 조절, 화면 인쇄 등 전용 단축키 또한 지원한다.

한국레노버는 1월 18일부터 11번가에서 탭 P11 프로를 단독 판매하고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구매한 고객 선착순 100명에게 태블릿 전용 블루투스 키보드와 펜, 전용 요가 마우스, 구글 기프트 카드 1만원, 전용 필름 등을 증정한다. 태블릿 리뷰를 작성한 구매 고객 중 베스트 리뷰어 5명에게는 레노버 요가 탭(Yoga Tab)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