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스랩글로벌, 오토 ML 기반 통합 플랫폼 ‘DS2.AI’ 6월 론칭
디에스랩글로벌, 오토 ML 기반 통합 플랫폼 ‘DS2.AI’ 6월 론칭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1.06.08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가지 솔루션 집약된 AIOps 기반 올인원 플랫폼, 금액·시간 부담 줄여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디에스랩글로벌이 인공지능(AI) 도입에 필요한 모든 과정을 자동으로 수행하는 오토 ML 기반 통합 플랫폼 ‘DS2.AI’를 6월에 론칭한다. 정식 론칭에 앞서 디에스랩글로벌 홈페이지를 통해 DS2.AI의 사전 예약 신청을 받는다.

사전 예약 등록자들은 정식 출시 뒤 알림을 받으며, DS2.AI의 모든 솔루션을 기존 제공되던 무료 금액의 2배만큼 사용할 수 있다.

DS2.AI는 인공지능 도입을 위한 데이터 수집 단계부터 가공, 개발, 유지 보수까지 총 4단계를 각각 자동으로 수행하는 4가지 솔루션이 집약된 AIOps 기반 올인원 플랫폼이다. 4가지 솔루션은 다음과 같다

△라벨링 AI: 라벨링할 데이터 유형에 따른 맞춤형 AI 즉시 생성, 이후 적은 표본만으로 여러 데이터를 신속히 자동 라벨링

△클릭 AI: 비전문가도 클릭만으로 빠르고 저렴하게 고도화한 AI 개발. 전문가는 주피터 개발 환경 및 개발한 모델 검증 등 가능

△스카이허브 AI: 따로 관리 인력 없이 자동 모니터링·재학습을 통한 AI 정확도 업그레이드. 도입 과정에서 고객이 원하는 클라우드 서버 환경 조성, 다중 지역으로 배포해 관리 가능(사용하고 있는 모델도 호환 가능)

△DS2 데이터세트: 기존 고객 데이터를 그대로 연동 및 변환해 활용, 데이터가 빈약할 경우 해당 산업군에 적합한 표본 데이터 제공

DS2.AI는 총 4개의 솔루션이 유기적으로 연결돼 있으며, 이용자는 원하는 작업 단계에 맞춰 솔루션별 결제를 통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여승기 디에스랩글로벌 대표는 “DS2.AI는 자동화 플랫폼에 걸맞게 따로 인력, 전문가의 관리가 필요하지 않아 기존 시장가의 20% 수준으로 정확도 80~90% 이상의 AI 모델 도입·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라며 “이를 통해 다양한 비즈니스의 AI 도입 장벽을 낮추는 것이 1차 목표”라고 말했다.

이어 “자동화 솔루션은 AI 개발자, 데이터 과학자 등 전문가들에게도 기존 복잡한 절차와 각종 소요 시간을 크게 줄여줘 결과적으로 비전문가와 전문가 모두 활용할 수 있는 팔방미인 서비스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디에스랩글로벌은 AI 분야에서 8건의 특허 출원 및 등록을 완료했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데이터 가공 공급 기업으로 창업 직후 3년 연속 선정됐으며, 2020년 매출이 800% 증가 등 AI 분야 강소기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