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몹,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도입
이스트몹,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도입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1.06.09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용량 파일 공유 및 클라우드 서비스 ‘센디’의 안정성과 속도 향상
이스트몹의 대용량 파일 공유 및 클라우드 서비스 ‘센디’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파일 전송 서비스 ‘센드애니웨어(Send Anywhere)’의 개발사 이스트몹이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도입했다.

이스트몹이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도입한 것은 데이터 전송 및 저장에 대한 안정성 확보, 서비스 속도 향상 등을 위해서다. 이스트몹이 연간 취급하는 데이터의 양은 약 200PB에 이른다.

이스트몹은 애저를 통해 신규 대용량 파일 공유 및 클라우드 서비스인 센디의 서비스 속도 향상은 물론 파일 개수에 제약이 없는 무제한 대용량 전송 서비스도 실현했다. 또한 국내외 곳곳에 위치한 엣지 서버와 재해에 대비한 데이터 백업 및 마이크로소프트 다중 계층 보안을 통해 데이터에 대한 안정성을 확보했다.

이스트몹은 향후 애저가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를 연결해 공간, 디바이스 등 물리적 환경에 제약을 받지 않는 하이브리드 업무에 최적화된 편의성을 제공할 방침이다.

이스트몹은 지난해 11월 정부가 시행하는 K-비대면 바우처 사업의 공식 공급업체로 선정됐다. 센디는 클라우드 기반 파일 전송 서비스로, 개인당 3TB 클라우드, 폴더 권한 관리, 1회 최대 50GB 파일 전송 등이 특징이다. 여기에다 멤버 관리 및 활동 모니터링 등 원격 업무 환경에 필요한 기능 등을 제공하며, 특히 대용량 파일 고속 전송과 비밀번호 및 유효기간 설정으로 팀원 간의 안전한 협업도 지원한다.

이스트몹 CIO 이대성 이사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도입함으로써 센디 비즈니스 서비스의 속도와 안정성을 향상시켰을 뿐만 아니라 내부 서비스 개발 부담과 운영비용도 크게 덜었다”라며, “앞으로도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해 파일 전송 및 클라우드 시장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