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강원도, 지역 상생발전 업무협약 체결
KT-강원도, 지역 상생발전 업무협약 체결
  • 김재원 기자
  • 승인 2021.09.15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로 어려움 겪는 지역 소상공인 및 농어민 지원 협력
KT는 강원도청과 ‘강원 지역 소상공인 및 농어민 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구현모 대표(왼쪽)와 강원도청 최문순 도지사가 14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광화문 KT 이스트사옥에서 강원도 지역 특산물을 보고 있다.
KT는 강원도청과 ‘강원 지역 소상공인 및 농어민 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구현모 대표(왼쪽)와 강원도청 최문순 도지사가 14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광화문 KT 이스트사옥에서 강원도 지역 특산물을 보고 있다.

[디지털경제뉴스 김재원 기자] KT는 강원도청과 14일 ‘강원 지역 소상공인 및 농어민 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KT 구현모 대표, 경영지원부문장 신현옥 부사장, 강원도청 최문순 도지사 등이 참석해 코로나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농민을 위해 지역상생의 책무를 다할 것을 약속했다.

KT와 강원도청은 착한 플랫폼 나눠정 애플리케이션과 지역상생 ESG 협의체 광화문원팀을 통해 강원도민에 대한 상시적 지원체계를 마련하기로 협의했다. 나눠정 앱에서 강원도 지역 특산물을 판매해 광화문원팀 소속 임직원들이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KT는 추석 명절을 맞아 강원도 철원 오대쌀, 한과 세트 등 ‘강원도 특산물 한가위 나눔 장터’를 14일부터 나눠정 앱에서 진행한다.

한편, KT는 지난 8월 나눠정 앱에서 강원도 화천의 흑토마토 400세트를 5일만에 판매해 임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강원도 지역 한과 600세트를 구매해 15일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