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미니스트리트, 7개 부문 ‘스티비 어워드’ 수상
리미니스트리트, 7개 부문 ‘스티비 어워드’ 수상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1.09.15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 혁신,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글로벌 성장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등 인정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리미니스트리트가 ‘스티비 어워드(Stevie Award)’ 7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기술 혁신,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글로벌 성장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등을 인정받았다.

리미니스트리트가 수상한 부문은 △과학기술 부문 금상(Gold Award in Science or Technology) △2021 아메리칸 비즈니스 어워드(2021 American Business Awards, ABA) △2021 국제 비즈니스 어워드(2021 International Business Awards, IBA) 등이다.

스티비 어워드는 전 세계 기업, 단체 등의 비즈니스 업무 현장에서의 성과를 인정해 시상하는 비즈니스 어워드다.

리미니스트리트는 문제 해결 시간을 23% 단축할 수 있는 사전 예방적 인텔리전스 정보를 제공하는 특허 출원 중인 AI 지원 플랫폼(AI Support Platform)으로 과학기술 부문 금상을 수상했다.

AI 지원 플랫폼은 기업 소프트웨어 지원 시장에서 가장 빠른 응답성을 보장하기 위해 획기적인 지원 도구와 기술을 적용해 개발됐다. 이 같은 우수한 고객 서비스로 리미니스트리트에 대한 고객 만족도 점수는 평균 5.0점 만점에 4.9점을 기록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또한 제품 및 서비스 포트폴리오 확장, 새로운 임원 임명, 매출 성장 및 고객 서비스 제공의 지속적인 혁신을 인정받아 2021년 ABA 및 IBA 어워드에서 수상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지난 1년 동안 SAP S/4HANA용 글로벌 지원(Support for SAP S/4HANA)을 시작했으며, 우선순위 1단계(P1) 케이스에 대해 응답 시간을 15분에서 10분으로 단축해 고객에 대한 서비스 응답 보장을 강화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회사 설립 이후 고객이 절감한 총 유지보수 비용이 50억 달러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리미니스트리트의 GPD(Global Product Delivery) 팀은 2021년 올해의 고객 서비스 팀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GPD 팀은 126개국의 글로벌 고객들이 TLR(세금, 법률, 규제) 요건을 준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도록 관련 내용의 업데이트 구축을 담당하는 전세계 수백 명의 전문가로 구성돼 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오라클 E-비즈니스 스위트, 피플소프트, JD 에드워드, SAP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를 비롯한 수십 개의 기업용 소프트웨어를 실행하는 기업 고객들에게 TLR 업데이트와 함께, 연구, 분석, 범위, 개발, 테스트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매년 수십억 달러의 트랜잭션을 처리하고 있다.

코로나19 특별 정부 법안이 시행되는 기간에 TLR 업데이트는 수십 개 국가에서 시행된 세금 및 급여 변경으로 인해 종종 예상치 못한 긴급한 작업이 필요했으며, 이로 인해 업무의 중요성과 복잡성이 가중됐다.

GPD 팀은 2020년에 58개국에 걸쳐 약 90,000건의 개별 업데이트를 제공했다. 이는 전년도보다 40% 증가한 수치이며, 여기에는 42개국의 고객에게 6,000건 이상의 전염병 관련 TLR 업데이트가 포함된다.

리미니스트리트 재단의 헌신과 지원으로 올해의 기업의 사회적 책임 프로그램 부문(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Program of the Year)’에서 2개의 스티비 어워드를 수상했다.

이 재단의 미션은 현물 기부, 직원의 시간 및 재정적 기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함으로써 기업의 성공을 지역사회와 공유하는 것이다. 올해 이 재단은 지역사회가 코로나19 글로벌 대유행 상황으로 인한 추가 문제에 대응할 수 있도록 긴급한 상황에 처한 사람과 장소에 구호를 제공하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인정받았다.

지난 1년 동안 리미니스트리트 재단은 코로나19 대유행의 영향력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 세계에 마스크와 청소 용품을 제공하고, 직원들에게 3D 프린터를 배포해 병원 및 요양 센터의 최전선 의료 종사자를 위한 안면 보호대를 제공하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