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U+골프’, 오리지널 콘텐츠 확대
LG유플러스 ‘U+골프’, 오리지널 콘텐츠 확대
  • 김재원 기자
  • 승인 2021.10.1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장님 나이스샷’·’나 혼자 친다’·’미스 골프 스타’ 등 3편 추가
LG유플러스 모델이 오리지널 콘텐츠인 ‘나 혼자 친다’를 소개하고 있다.
LG유플러스 모델이 오리지널 콘텐츠인 ‘나 혼자 친다’를 소개하고 있다.

[디지털경제뉴스 김재원 기자] LG유플러스가 골프 전용 앱인 ‘U+골프’에서 시청할 수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를 확대했다.

새롭게 제작된 오리지널 콘텐츠는 ▲나 혼자 친다 ▲사장님 나이스샷 ▲미스 골프 스타 등 3편이다. 지난 6일 첫 공개된 ‘나 혼자 친다’는 자연에서 즐기는 라운드 자체를 리얼하게 보여주는 힐링 골프 프로그램이다.

첫 회 주인공으로는 프로 골퍼 안신애가 출연했다. 동반자들과 함께 플레이해야 하는 국내 코스에서 온전히 혼자 18홀을 플레이하면서 나만의 시간을 즐기고 골프의 매력을 찾아가는 내용이 담겼다. ‘나 혼자 친다’ 안신애 편은 1편을 시작으로 총 4편에 걸쳐 만날 수 있으며, U+골프 앱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국내 알짜 기업의 사장님들을 초대해 함께 골프를 치며 그들의 성공 스토리와 인생 이야기를 듣는 신개념 골프 예능 ‘사장님 나이스샷’도 지난달 24일 선공개했다.

LG유플러스와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가 공동 제작한 ‘사장님 나이스샷’에는 가수 임창정과 슈퍼주니어 멤버 이특이 MC로 참여했으며, 국내 기업 사장님을 게스트로 초대해 함께 라운드 중 제작진이 숨겨 놓은 협동 미션을 수행하는 모습을 그렸다. 지난 8일 방송된 1회 게스트로는 KPGA 구자철 회장이 출연했다.

이밖에 LG유플러스는 국내 최초 여성 골프 엔터테이너 선발 오디션 콘텐츠인 ‘미스 골프 스타’도 오는 11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미스 골프 스타는 일반인 참가자들이 골프 실력과 끼를 겨뤄 최종 1인에 다가가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지난 7월 진행된 사전 모집에는 총 315명이 지원했으며, 이 가운데 약 80명이 1차 오디션에 참가했다. 심사위원의 심사와 스크린골프 대회, 시청자 투표 등을 통해 선정된 1등에게는 상금과 향후 골프 엔터테이너로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이 제공될 방침이다.

LG유플러스는 골프를 주제로 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지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국내에서 가장 먼저 골프 전용 서비스를 내놓은 데 이어 오리지널 콘텐츠를 강화함으로써 경쟁력을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