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키자니아, 아이들 전용 메타버스 구축 맞손
LG유플러스-키자니아, 아이들 전용 메타버스 구축 맞손
  • 김재원 기자
  • 승인 2021.10.14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별도 TF 조직 발족해 서비스 상세 기획·개발…내년 중 서비스, U+아이들나라에서 무료 제공 예정
LG유플러스는 글로벌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와 아이들 전용 메타버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성금 키자니아 코리아 대표(왼쪽)와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
LG유플러스는 글로벌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와 아이들 전용 메타버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성금 키자니아 코리아 대표(왼쪽)와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

[디지털경제뉴스 김재원 기자] LG유플러스는 글로벌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KidZania)’와 아이들 전용 메타버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어린이만을 위한 메타버스 서비스 기획은 국내에서 처음이다.

양사는 ‘키즈 메타버스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 앞으로 플랫폼 구축, 인프라 기획(캐릭터, 공간구현) 등에 대한 협력 방안을 마련해 나가기로 했다. 어린이용 메타버스를 구축하는 별도의 TF 조직을 꾸려 서비스 상세 기획, 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다.

양사는 내년 중 국내 최초로 키즈 메타버스를 U+아이들나라 모바일 서비스로 선보인다. 서비스에 사용되는 아바타 캐릭터, 세계관, 스토리, 브랜드 등은 양사가 공동으로 설계한다. 고객들은 U+아이들나라를 통해 가상현실 속 직업체험 서비스를 무상으로 이용하게 될 예정이다.

키자니아는 1996년 멕시코 본사에서 시작한 글로벌 직업체험 테마파크다. 전 세계 20개국 27개 도시에서 테마파크를 운영 중이며, 2022년까지 24개국 36개 지점으로 확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0년 서울점, 2016년에는 부산점을 개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