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일즈포스 ‘하이퍼포스, 금융보안원의 CSP 대상 안전성 평가 마쳐
세일즈포스 ‘하이퍼포스, 금융보안원의 CSP 대상 안전성 평가 마쳐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4.05.10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세일즈포스 CRM 플랫폼의 구축 및 운영 지원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세일즈포스는 금융보안원이 진행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업체(CSP) 대상의 안전성 평가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 대상은 세일즈포스의 ‘하이퍼포스’로, 세일즈포스는 2023년 국내에서도 차세대 클라우드 플랫폼인 하이퍼포스의 서비스를 공식적으로 시작했다.

‘하이퍼포스’는 민감 데이터를 다루는 금융, 공공, 의료, 통신 산업 등의 고객을 위해 다양한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세일즈포스 CRM 플랫폼을 구축 및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하이퍼포스는 우수한 안정성, 유연성, 확장성, 보안성을 기반으로 세일즈포스 운영 안전성 향상에 기여하며, 한국 내 데이터 레지던시 확보를 지원한다. 또한, 엄격한 데이터 보안 규정을 요구하는 일부 산업의 기준에 부합하는 제로 트러스트 원칙과 암호화 키를 포함한 보안 및 데이터 스토리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세일즈포스는 이번에 금융보안원의 CSP 안전성 평가를 마친 하이퍼포스를 기반으로 국내 금융 기업의 고객경험 혁신과 조직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필요한 데이터 스토리지 역량을 확보, 각종 규제로 인해 디지털 기술 활용에 제약이 있었던 국내 금융 산업에서의 성장과 생태계 확장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세일즈포스는 ‘신뢰’를 최우선 기업 가치로 삼고 고객 데이터 보안 및 부적절한 데이터 노출 방지를 위한 다중인증(MFA)과 시스템 투명성을 위한 트러스트닷컴 웹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 세일즈포스에 따르면, 태블로를 도입한 토스뱅크, KB국민은행 등의 국내 금융기관뿐만 아니라, US뱅크, 스페인계 은행 산탄데르 영국 지사, 신용협동조합 펜피드, 브라질 최초 은행 인터 등의 글로벌 금융 기업들이 세일즈포스와 디지털 혁신 여정을 함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