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아이앤씨, 아프리카 세네갈 교육기관에 중고 노트북과 청소년 도서 기부
신세계아이앤씨, 아프리카 세네갈 교육기관에 중고 노트북과 청소년 도서 기부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4.06.10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내 유휴 IT 자산 중 노트북 기기 선별해 교육용 IT 기기로 업사이클링, ESG 경영 실천
신세계아이앤씨가 아프리카 세네갈에 교육용 IT 기기로 활용할 수 있는 중고 노트북 60대와 청소년 도서 200권을 기부했다.
신세계아이앤씨가 아프리카 세네갈에 교육용 IT 기기로 활용할 수 있는 중고 노트북 60대와 청소년 도서 200권을 기부했다.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신세계아이앤씨가 글로벌 청소년 디지털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아프리카 세네갈에 교육용 IT 기기로 활용할 수 있는 중고 노트북 60대와 청소년 도서 200권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아프리카 청소년의 IT 교육격차를 해소하고, 유휴 IT 자원을 재순환해 탄소저감에 기여하기 위해 진행됐다.

신세계아이앤씨는 사내에서 사용하지 않는 유휴 IT 자산 중 고사양 노트북을 선별해 저장장치 초기화, 소프트웨어 재설치 등 재정비 작업을 거쳐 교육용 IT 기기로 업사이클링 했다. 마우스 등 IT 기자재 및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로 모은 청소년 도서도 함께 세네갈 현지로 전달했다.

기부 물품은 아프리카 세네갈에 위치한 현지 학교 등 교육기관에 전달해 코딩, 컴퓨터 활용 등 청소년 IT 교육을 위한 인프라로 활용될 예정이다. 재외국민 자녀 등 세네갈 현지에서 한글을 교육하고 있는 한글학교에도 기부 물품을 함께 전달했다.

향후 신세계아이앤씨는 기부한 노트북을 활용해 세네갈 현지 한글학교 어린이를 중심으로 원격 코딩 교육활동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자사의 리테일테크 비즈니스 기반으로 직접 개발한 소프트웨어 기초교육 활동을 통해 IT 소외지역의 디지털 교육 격차를 해소하고 어린이들이 창의적인 IT 전문가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목표다.

형태준 신세계아이앤씨 대표는 “이번 기부는 글로벌 IT 소외 지역 청소년의 디지털 교육 격차를 해소함과 동시에 IT자원 업사이클링으로 환경적으로도 가치 있는 활동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보다 넓은 관점에서 진정성 있고 꾸준한 ESG 경영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