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비바코리아, ‘우먼@아비바’ 행사 진행
아비바코리아, ‘우먼@아비바’ 행사 진행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4.07.05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기업의 여성 리더 초청해 패널 토론, 양성 평등과 여성 리더십의 지속 가능한 발전 모색
아비바코리아는 4일, 임직원들이 함께 하는 ‘우먼@아비바’ 행사에서 국내 기업의 여성 리더 초청해 패널 토론를 가졌다. 출처=아비바코리아
아비바코리아는 4일, 임직원들이 함께 하는 ‘우먼@아비바’ 행사에서 국내 기업의 여성 리더 초청해 패널 토론를 가졌다. 출처=아비바코리아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아비바코리아는 4일, 임직원들이 함께 하는 ‘우먼@아비바’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은 국내 주요 100대 기업의 여성 임원 비율이 2020년 4.1%에서 2023년 6%로 꾸준히 상승하고 있지만 OECD 평균이 28%에 비하면 여전히 낮은 수치이다. 아비바는 평등하고 공정한 조직 문화를 조성하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으로, 양성 평등과 여성 리더십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내 주요 기업에 근무하는 여성 리더들을 초청해 패널 토론을 가졌다.

패널 참석자들은 주제 토론과 함께 각 사에서 여성 리더십을 위해 어떤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지 사례들을 발표하며 지속 가능한 여성 리더십 발전을 위해 뜻을 모았다. 토론 주제는 가면증후군 및 유리천장을 극복하는 과정과 스토리에 대한 내용으로 이뤄졌으며, 패널로는 롯데이노베이트 오혜영 상무, LG화학 박현진 책임, SK에코플랜트 서지영 변호사, 아비바코리아 이켈리 전무, 아비바코리아 황영옥 상무가 참여하고 아비바코리아 김효진 이사가 진행을 담당했다.

아비바코리아의 이켈리 전무는 “EPC, 조선해양, 석유화학, 발전 등 남성 중심의 산업군에서 여성 직원으로서 겪는 어려움들을 공유하고 지속가능한 리더십을 도모할 수 있도록 연대의 장을 마련한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올해를 시작으로 매년 의미 있는 행사를 통해 IT/산업계의 여성 리더십 함양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고 말했다.

아비바는 다양성, 형평성, 포용성 정책 가이드를 정해 2030년까지 여성 임원 비율을 30%로 늘리고, 성별간 임금 격차를 1% 미만으로 줄이는 목표를 설정해 충실히 실현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아비바는 2023년 유럽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파이낸셜타임즈 서베이에서 다양성 선도 기업에 선정됐고, 2022년에는 인도 컨설팅 기관으로부터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 2024년에는 런던의 ‘블랙 테크 어워드’에서 ‘올해의 고용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