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서울경찰청, ‘보이스피싱 예방 및 근절 업무협약 체결
안랩-서울경찰청, ‘보이스피싱 예방 및 근절 업무협약 체결
  • 박시현 기자
  • 승인 2021.04.23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경찰청, 보이스 피싱에 사용된 악성 앱 추출 및 수집 후 안랩에 제공
안랩, 경찰청이 제공한 악성 앱 분석 및 모바일 백신 제품군에 반영
안랩과 서울경찰청이 22일 서울경찰청에서 ‘보이스피싱 예방 및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안랩 강석균 대표(왼쪽)와 장하연 서울경찰청장
안랩과 서울경찰청이 22일 서울경찰청에서 ‘보이스피싱 예방 및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안랩 강석균 대표(왼쪽)와 장하연 서울경찰청장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안랩과 서울경찰청이 22일 ‘보이스피싱 예방 및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안랩과 서울경찰청은 최근 스마트폰 악성 앱 설치를 유도해 피해자를 속이는 방식의 보이스피싱이 증가함에 따라, 이로 인한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을 진행했다.

양 측은 이번 협약으로 ▲서울경찰청은 피해자의 휴대폰에서 보이스피싱에 사용된 악성 앱 파일(.apk)을 추출해 안랩에 제공하고 ▲안랩은 해당 파일을 분석 후 ‘V3 모바일 시큐리티’, ‘V3 모바일 플러스’ 등 모바일 백신 솔루션에 신속하게 반영한다. 이로써 양 측은 고도화되고 있는 보이스 피싱 대응을 위한 프로세스 구축에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장하연 서울경찰청장은 “서울경찰청은 올해 3월부터 안랩에 악성 앱 정보를 제공하는 등 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해 전방위로 노력해왔다”라며, “안랩과의 이번 협력으로 악성 앱 설치 방식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더욱 효과적으로 차단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랩 강석균 대표는 “이번 협력으로 악성코드와 결합해 고도화되고 있는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안랩은 앞으로도 기술력을 바탕으로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기여한다’는 기업 미션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 기관은 보이스피싱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출처가 불분명한 URL 또는 앱 실행 금지 △앱 설치 시 출처 확인 및 스마트폰 보안 검사 △의심스러운 상황의 경우 다른 사람의 휴대폰으로 확인 통화 등 사용자 보안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