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오니아, 나스닥 상장에 앞서 브랜드 리뉴얼
페이오니아, 나스닥 상장에 앞서 브랜드 리뉴얼
  • 정현석 기자
  • 승인 2021.06.24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계 디지털 커머스를 위한 세계 최고의 파트너가 될 것’ 비전 담아

[디지털경제뉴스 정현석 기자] 페이오니아가 미국 나스닥 상장에 앞서 ‘전세계 디지털 커머스를 위한 세계 최고의 파트너가 될 것’이라는 비전을 반영해 브랜드를 리뉴얼했다.

페이오니아는 6월 말 기업가치 미화 33억달러(한화 약 3조 7000억원)로 나스닥에 상장할 예정이다.

페이오니아는 크로스보더 이커머스가 시작되던 2005년 설립됐다. 핀테크라는 개념이 통용되기도 전에 페이오니아는 방대한 전세계 네트워크를 통해 프리랜서부터 글로벌 마켓플레이스, 플랫폼까지 전세계 수백만개 기업들의 성장을 지원해왔다. 기술과 네트워크, 신뢰를 기반으로 파트너사들이 새로운 글로벌 경제에 참여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했다.

페이오니아 스콧 갈리트(Scott Galit) CEO는 “바야흐로 오픈 커머스 시대”라며 “전세계가 하나의 디지털 경제로, 누구나 글로벌 시장에서 자신의 잠재력을 실현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게 됐다. 이것은 페이오니아가 지향해오던 현실로, 나스닥 상장에 앞서 페이오니아의 새로운 브랜드는 전세계 수백만 고객과 파트너와 함께 ‘유니버설’ 커머스의 미래를 위해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반영했다”고 말했다.

페이오니아의 새로운 브랜드 색상은 전세계 모든 사람에게 기회를 제공한다는 ‘유니버설’을 의미한다. 원형 로고는 하나의 목표를 위해 더 많은 장소에서 통합되고 연결되는 과정을 보여준다.

새로운 브랜드 로고는 글로벌 브랜드 기업 벤처쓰리와 협력해 개발했다. 제이슨 로윙스(Jason Lowings)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금융 서비스 분야는 경쟁이 치열한 분야이고 많은 기업들이 있지만, 페이오니아는 독특하다”라며 “페이오니아는 전세계 어디서나 시장과 시스템, 비즈니스와 개인 사업가를 모두 포괄하며 진정한 글로벌 관점으로 ‘유니버설 비즈니스’를 이어간다. 새로운 로고에는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 플랫폼을 통해 제공되는 기회를 반영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