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니텍, 5개 PO체제로 조직 개편
이니텍, 5개 PO체제로 조직 개편
  • 김달 기자
  • 승인 2024.04.11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증보안·AI·인증센터·기반기술·암호화 등…애플리케이션 보안, 침해 탐지 보안, 개인 정보 통합 PC 보안 등으로 상품 라인업 강화

[디지털경제뉴스 김달 기자] 이니텍이 수익성 강화를 위해 상품군을 강화하는 등 보안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또 다양한 협력사들을 발굴해 제휴를 맺고, 상품군을 다각화해 안정적인 매출 구조를 확립하겠다는 전략을 추진한다. 이니텍은 11일 전사 소통간담회에서 옥성환 대표, 성열탄 본부장, 신영호 담당 등 경영진이 올해 새롭게 리빌딩된 보안사업 전략 방향을 공유하고, 상품단위별 조직으로 변화를 위한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이니텍은 기존 보안 솔루션 시장 강자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고, 올해 안정적인 매출 구조 확보를 통한 수익성 개선을 위해 광범위한 보안 영역 내 SaaS형 서비스 및 통합 보안 플랫폼 제공 사업자로 거듭나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차세대 보안 원천 기술 개발 및 핵심인력에 재투자해 지속 성장 순환을 구축해나가고, 이를 통해 새로운 보안 산업을 이끌어가는 융합보안회사로 도약하겠다는 것이다.

이니텍은 이러한 새로운 비전과 전략에 맞춰 조직개편도 단행하며 상품군 강화를 위한 책임형 조직으로 구조를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조직 내 역할과 책임을 더 명확히 하기 위해, 기존 기능 중심으로 운영하던 조직 구조를 상품조직 단위인 PO(Product Owner) 체제로 전환했다.

보안사업본부 산하에 있던 PKI 개발팀과 PKI 사업팀을 인증솔루션팀과 암호화솔루션팀으로 재정립하고 ‘인증보안’, ‘AI’, ‘인증센터’, ‘기반기술’와 ‘암호화’ 등 5개의 PO체제로 개편했다.

상품조직을 이끌 PO는 이니텍이 만든 상품 전반에 대한 상품주체로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니텍은 PO조직 전환을 통해 상품이 고객과 상품 중심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니텍은 상품 경쟁력이 높아질 수 있도록 다각도로 접근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니텍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보안 상품의 경쟁력을 한층 공고히 하고, 고객 요구와 기술 트렌드에 부합하는 미래 성장 동력을 육성하는데 집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 다양한 협력사를 발굴하고 이니텍 상품과의 공동 상품 개발을 통한 시너지에도 힘을 쏟을 방침이다. 특히 인증 암호화 보안사업 영역을 넘어 애플리케이션 보안, 침해 탐지 보안, 개인 정보 통합 PC 보안 등으로 상품 라인업을 강화함으로써, 매출 확대 전략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니텍은 KT그룹의 새로운 변화와 도전에 대응하는 새로운 업무 방식인 ‘워킹컬처’에 발맞추어 짧은 호흡으로 실행하고 검증하며 결정하는 애자일 조직인 ‘프로젝트TF’ 제도도 신설했다.

성열탄 이니텍 보안사업본부 본부장은 “이니텍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보안사업부문의 역량을 강화함과 동시에 외부 협력업체들과의 제휴로 상품군을 확장하며, 이니텍이 보안 시장의 SaaS형 통합 보안 플랫폼 제공 사업자로 새롭게 거듭날 수 있도록 진화, 발전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이니텍은 앞으로 그룹 내 보안전문 파트너를 넘어 새로운 보안체계를 이끌어가는 넘버원 융합보안회사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