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글로벌 아이디어 공모전 ‘고그린’ 개최
슈나이더 일렉트릭, 글로벌 아이디어 공모전 ‘고그린’ 개최
  • 박시현 기자
  • 승인 2019.11.09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시티 구현을 위한 대담한 아이디어 모집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이 11월 15일까지 글로벌 공모전 ‘고 그린(Go Green 2020)’의 신청을 진행한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는 엔지니어링 및 비즈니스분야 글로벌 공모전 ‘고그린’은 효율적 에너지 관리가 이뤄진 스마트 도시를 구현하는 대담한 아이디어 및 혁신적인 솔루션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

‘고그린’은 전 세계 엔지니어링 및 비즈니스 분야 대학생 및 대학원생 대상의 주요 이벤트로서, 글로벌 공모전인 만큼 신청부터 제작, 발표까지의 모든 과정은 영어로 진행된다.

이번 주제는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가 이뤄진 스마트 시티 구현을 위한 ‘지속 가능한 에너지(Sustainability & Access to Energy)’ ▲‘미래형 빌딩·주택(Buildings of the Future)’ ▲‘미래형 공장(Plants of the Future)’ ▲‘미래형 에너지 그리드 (Grids of the Future)’ 등 총 4가지이다.

지원자들은 이 중 한가지 분야를 선택해 에너지 관리 제안서를 작성하면 된다.

팀은 국적과 전공을 불문하고, 학부 2년 이상 및 대학원에 재학 혹은 휴학 중인 2명의 학생이 1팀 구성으로, 각 팀에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인재상인 다양성과 포용성(Diversity& Inclusion)에 따라 최소 1명의 여성을 포함해야 한다.

1차 접수는 11월 15일까지 슈나이더일렉트릭 고그린(Go Green 2020) 신청 페이지에서 받고 있으며, 1차 등록을 진행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Q&A 세션을 진행해 참가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할 예정이다. 이후 최종 제안서는 12월 15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국내 결선은 2020년 2월에 진행되고, 글로벌 결선은 6월 3-4일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글로벌 행사인 ‘이노베이션 서밋’이 진행되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한국 최종 우승팀에게 장학금 500만원을 지원하고 모든 과정을 거쳐 선발된 최종 글로벌 우승팀에게는 보스턴 투어 및 슈나이더 일렉트릭 이노베이션 허브 방문 기회와 MIT 및 그린타운 연구소 탐방 기회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